[2021.07.13]양천구, 서울지방경찰청 공동체 치안 ‘으뜸파트너’ 선정

작성일
2021-07-13
조회
824
[서울 국제뉴스 김서중 기자] 양천구(구청장 김수영)가 서울지방경찰청이 주관하는 2021년 상반기 공동체 치안 ‘으뜸파트너’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공동체 치안 ‘으뜸파트너’는 반기별로 사회적 약자 보호를 위해 노력하는 기관·단체·개인을 공동체 치안 파트너로 선정하여 협업 체계를 조성하고 사회적 안전망을 구축하기 위해 서울지방경찰청에서 지난 2017년부터 실시해오고 있다.

구는 서울시 스마트시티사업 공모를 통해 사업예산을 확보하여 발달장애인·치매환자 등 취약계층의 실종예방을 위한 스마트 지킴이 보급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를 통해 GPS 위치추적 장비인 ‘스마트 지킴이’와 ‘세이프 깔창’을 취약계층에 보급하고, 실종상황 발생 시 양천경찰서 실종수사팀, 양천구 U-양천 통합관제센터와의 협력을 통한 조기발견 시스템을 구축했다는 점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내용 자세히 보기